[AD]

안민석 “최순실·정윤회 결혼 1995년 아냐…정유라 출생도 의혹”

최종수정 2017.03.07 16:35 기사입력 2017.03.07 15:29

최순실(좌) 정윤회(우)/사진=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최누리 기자]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최순실 씨와 정윤회 씨의 결혼한 연도가 1995년이 아닌 1992년이고, 이에 따라 최 씨의 딸 정유라 씨도 1996년생이 아닐 수 있다고 주장했다.

안 의원은 6일 SBS 러브FM ‘정봉주의 정치쇼’에 출연해 “취재 차 독일에 다녀왔다, 정윤회와 최순실의 결혼이 95년이 아니라 92년이라는 사실을 알아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1992년 강남의 모 호텔에서 3남매의 직계가족 약 20여명만 참석한 결혼식이 열렸다. 가족들만 조촐하게 모여서 했는데 현수막이 붙었다더라”며 “그 결혼식에 참석한 독일 교포 한 분의 증언이다”며 자신의 주장이 교포의 증언임을 밝혔다.

안 의원은 “최순실씨가 이렇게 부탁했다더라. ‘우리 아버지 최태민은 정윤회를 사업가로 알고 있으니 보안요원이었다는 얘기를 해서는 안 된다’고 했다더라”며 “그분은 70살 정도 된 분이다. 정윤회씨와 최순실씨가 1992년에 유베리를 설립할 때 공동 대표로 등장하는 분인 유준우씨다”라고 설명했다.

'비선실세' 최순실의 딸 정유라가 지난달 3일 덴마크 올보로에서 긴급체포된 후 법원에서 구금 연장 재판을 받기 직전 현지에서 취재 중인 기자들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사진= 길바닥 저널리스트 '페이스북' 캡처

그러면서 “그럼 1992년에 결혼식을 했는데 왜 1995년에 또 결혼식을 했을까. 그리고 정유라의 1996년 호적신고, 이런 것들이 퍼즐이 새롭게 맞춰진다”며 말했다.
정봉주 전 의원은 “그러면 정유라 출생의 개연성은 1993년생부터 가능해지는 것 아니냐”고 묻자 안 의원은 “그 다음 상상은 똑똑한 국민들이 퍼즐을 맞추는 걸로 해보자”라고 답했다.

“유준우씨의 기억이 잘못된 건 아니냐”는 물음에 안 의원은 “그 회사를 설립한 그 해 결혼을 한 거다. 1992년이라는 연도는 헷갈릴 수 있어도 회사를 설립한 그 해에 한국에 나가서 결혼식에 참석했다? 이건 헷갈릴 수 없다”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본부 최누리 기자 asdwezx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