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 결혼했어요' NCT 도영, 정혜성과 전화 연결…"공명 연애 전적 다 알아" 폭로

최종수정 2017.02.25 18:01 기사입력 2017.02.25 18:01

댓글쓰기

정혜성 공명.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캡쳐

정혜성 공명.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송윤정 기자] '우리 결혼했어요' 정혜성이 공명의 친동생 NCT 도영과 전화 통화했다.

25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강원도로 여행을 떠난 공명과 정혜성의 모습이 그려졌다.

송이버섯 전골을 먹으며 저녁 식사를 하던 중 정혜성은 "이번에 가족들 모여서 방송 봤다고 했잖아. 도련님도 같이 봤어?"라고 물었다.

공명은 동생 도영이 "전화통화를 하고 싶다는 거야"라며 즉석에서 전화 통화를 시도했다.

해외에 있는 도영에게 국제 전화를 건 공명은 "지금 누구랑 같이 있다"고 운을 뗐고 도영은 "형수님?"이라며 반색했다.
정혜성이 "도련님 안녕하세요"라고 인사하자 도영은 반가움이 잔뜩 묻어나는 목소리로 대화를 이어갔다.

정혜성이 신혼집에 초대하자 도영은 "언제든지 초대만 해주시면 가겠다"라고 약속했다.

이어 도영은 "형이 잘해줘요?"라고 물었고 "'우결' 볼 때마다 깜짝깜짝 놀란다. 이렇게 결혼이 맞는 사람이었나 싶다. 형은 애교 많은 여자 좋아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정혜성이 "본 적이 있나 봐요?"라고 떠보자 도영은 "형의 연애 전적을 알고 있기 때문에 모든 것들을 다 말해주겠다"고 말해 공명을 당황시켰다.

공명은 자신의 연애 경험에 대해 "저는 없습니다. 당당하니까요"라면서도 "동생 입단속을 시켜야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디지털뉴스본부 송윤정 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