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포토]철통 의전 받는 반기문

최종수정 2017.01.13 04:15 기사입력 2017.01.12 19:00


[아시아경제 윤동주 기자]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이 12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 지지자들과 귀국 인사를 마친 후 공항철도를 이용하기 위해 걸어가고 있다. 반 전 총장은 시민들과 소통하기 위해 공항철도를 이용한다고 밝혔지만 다수의 사설경호원들과 공항 보안요원들의 철통 경호속에 이동해 시민들의 빈축을 샀다.


윤동주 기자 doso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