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종필“박근혜-최태민, 애 있다고 한 적 없다”며 “어떤 놈이 허튼소리”

최종수정 2016.12.19 20:32 기사입력 2016.11.14 18:09

댓글쓰기

김종필 전 국무총리 / 사진=연합뉴스

김종필 전 국무총리 /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인철 인턴기자] 김종필 전 국무총리가 자신이 박근혜 대통령과 최태민 사이에 사생아 의혹을 제기한 것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김 전 총리는 14일 시사저널과의 인터뷰에서 최태민과 박근혜 사생아 발언에 대해 "내가 그런 말을 할 리가 있냐"며 강하게 부인했다.

김 전 총리는 "어디에 그런 게 있냐. 누가 그랬냐"면서 "어떤 놈이 그런 허튼소리를 하냐"며 역정을 냈다.

이어 김 전 총리는 "내가 그런 얘기를 할 턱이 있나. 최태민이라는 자식이 미쳤거든"이라며 "하여튼 (최태민은) 늙어서 애를 못 만들어. 활동할 때 이미 70세가 넘었으니 불가능해"라고 말했다.

한편 자리에 함께 있던 김 전 총리의 특보는 "증권가에 나도는 찌라시 내용이다"며 "이런게 돌아다니기에 사이버 수사대에 신고하고, 고소를 하려 해도 누가 그런 내용을 처음 퍼뜨렸는지 알 수가 없다"며 김 전 총리에게 설명했다.
정인철 인턴기자 junginch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