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유승민 "지도부, 국감 참여 결단 내려야"

최종수정 2016.09.28 10:58 기사입력 2016.09.28 09:53

유승민 "지도부, 국감 참여 결단 내려야"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유승민 새누리당 의원은 28일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해임결의안과 관련 당이 국정감사 참여를 거부하고 있는 것과 관련 "지도부가 국정감사를 바로 수행하는 결단을 내렸으면 좋겠다. 그렇게 건의 드렸다"고 말했다.

유 의원은 이날 국회서 열린 당 최고중진연석회의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국감을 시작하는 게 맞다"며 이같이 말했다. 하지만 이날 회의 결과 당은 기존의 입장을 계속 고수하기로 했다.

그는 "단식투쟁은 대표의 결단이니 그건 계속하시고, (정세균) 의장에 대한 투쟁은 계속 하더라고 다른 의원은 국감에 들어가는게 좋겠다(고 말했다)"며 전날 김영우 국방위원장이 국감 참여를 선언한 것에 대해서는 "국감을 해야한다는 입장을 밝힌 것은 충분히 이해한다"고 말했다.

유 의원은 회의 분위기에 대해 "다수는 여전히 강경한 분위기인데 일부 소수가 빨리 시작하는게 좋겠다는 의견이 있었다"며 "마지막에는 뭐 강경파들이..."라며 본인의 뜻이 관철되지 않았음을 전했다.

그는 정세균 국회의장에 대해서는 "이번에 좀 잘못한 것 같다. 야당도 잘못한 것 같다"며 "김재수 장관의 해임건의안 사유가 해임건의 사유로는 불충분했고, 사유도 부족한 해임건의안 밀어 붙인건 잘못됐다고 본다"고 말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관련기사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