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듀엣가요제' 임신한 정인 자리에 한동근 대타…역대급 무대 선보여

최종수정 2016.08.06 00:00 기사입력 2016.08.06 00:00

댓글쓰기

한동근. 사진=MBC

한동근. 사진=MBC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MBC ‘듀엣가요제’의 정인을 대신해 바톤을 이어받은 가수 한동근이 역대급 무대를 선보였다.

5일 ‘듀엣가요제’ 측은 정인이 임신으로 더 이상 출연할 수 없게 돼 그동안 패널로 활약해 온 한동근이 그 자리를 대신한다고 전했다.

‘위대한 탄생3’ 우승자 출신인 한동근은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과 ‘복면가왕’에 출연해 가창력을 인정받았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런 가운데 이날 방송된 ‘듀엣가요제’에서 한동근은 “‘위대한 탄생3’ 이후에 노래할 수 있는 무대가 많이 없었는데 너무 기쁘다. 정인 선배님의 뒤를 이어 좋은 무대 보여 드리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한동근과 파트너 최효인과의 무대가 끝나자 MC 성시경은 “새로운 스타가 이렇게 탄생하는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극찬했으며, 바다도 “오랜만에 누군가의 노래를 들으며 온몸에 소름이 돋았다”며 감탄했다.
한편 ‘듀엣가요제’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30분 MBC에서 방송된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