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워킹 맘 육아 대디’ 유준상 특별 출연…홍은희 괴롭히는 악질상사 연기

최종수정 2016.06.28 00:10 기사입력 2016.06.28 00:10

댓글쓰기

'워킹 맘 육아 대디' 유준상, 홍은희. 사진=MBC 제공

'워킹 맘 육아 대디' 유준상, 홍은희. 사진=MBC 제공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MBC 일일특별기획 ‘워킹 맘, 육아 대디’에 유준상이 홍은희를 괴롭히는 악질상사 ‘문한’ 역으로 출연했다.

유준상-홍은희 부부의 동반 출연소식이 전해지면서 촬영 전부터 큰 기대감을 모은 가운데, 지난 4일 진행된 촬영에서 유준상은 당시 첫 촬영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완벽한 호흡을 자랑한 것으로 전해졌다.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유준상과 박건형, 한지상은 즉석에서 각종 애드리브를 선보여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 방송 관계자는 “유준상과 인연 있는 극중 세 배우들 때문에 카메오 촬영을 결심하게 됐다”며 “홍은희가 직접 유준상 섭외에 나서 특별출연을 성사시킨 일등공신”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워킹 맘, 육아 대디’는 눈에 넣어도 안 아픈 내 아이의 육아 방식을 두고 길을 잃은 부부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내용이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