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멍때리기 대회’ 1등 크러쉬 “얼떨떨하다…쉬고 싶어서 참가”소감

최종수정 2016.05.23 14:02 기사입력 2016.05.23 13:33

댓글쓰기

멍때리기 대회 1위 크러쉬. 사진= 크러쉬 인스타그램

멍때리기 대회 1위 크러쉬. 사진= 크러쉬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가수 크러쉬가 '멍때리기 대회'에서 1위를 차지한 소감을 전했다.

22일 서울 용산구 이촌 한강공원에서는 2016 한강 멍때리기 대회가 진행됐다.

이날 대회에서 1등을 차지한 가수 크러쉬는 "뭔가 좀 얼떨떨하다"며 소감을 시작했다.

이어 그는 "정말 사실이라면 너무 감사드린다"며 "잠시 쉬고 싶어서 대회에 참가했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두통이 있거나 생각이 복잡한 사람들에게 대회 참가를 권하고 싶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또한 크러쉬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심박수까지 체크한 거래요. 어쨌든 1등. 멍때리기 대회"라는 글과 함께 수상을 하고 있는 사진을 게재하기도 했다.

한편 멍때리기 대회는 아무 생각을 하지 않고 넋을 놓고 있으면서 현대인의 뇌를 쉬게 해보자라는 콘셉트로 진행된 이색 대회이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