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면가왕'조장혁, 램프의 요정이 부른 '영원' 듣고 눈물…'왜?'

최종수정 2016.05.23 00:00 기사입력 2016.05.23 00:00

댓글쓰기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조장혁이 갑작스런 눈물을 보였다.

2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음악대장'의 9연승을 저지할 4명의 복면가수들의 맞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램프의 요정'은 최진영의 '영원'을 불렀고, 이내 복면가왕 내 호흡전문가인 조장혁이 눈물을 흘렸다.

무대가 끝난 후 조장혁은 시원한 가창력을 기반으로 '영원'을 부른 램프의 요정에게 "너무 좋은 노래를 들려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조장혁은 "사실 진영이가 저 노래를 부를 때 제가 처음부터 끝까지 디렉팅을 맡았다"며 "오랜만에 들으니까 순간 울컥했다. 보고싶다"고 말했다. 이는 젊은 나이에 유명을 달리했던 故최진영을 언급한 것으로, 보는 이들은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MBC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