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썰전' 유시민, 세월호 추모식 안 간 김종인·안철수에 "정치 뭣 때문에 하냐" 직격탄

최종수정 2016.04.22 09:31 기사입력 2016.04.22 09:13

댓글쓰기

'썰전' 유시민.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썰전' 유시민.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썰전'에서 유시민 작가가 세월호 참사 2주기 추모식 행사에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불참한 것에 쓴소리를 날렸다.

21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세월호 2주기에 대한 토론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시민은 "세월호 사건은 진보 보수 좌우 불문하고 모두가 아파하고 공감한 사건이다. 대통령의 동선문제, 컨트롤 타워 부재, 지방 선거, 보궐 선거를 거치면서 정치적 논쟁거리로 인식되기 시작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김종인, 안철수 대표가 세월호 추모식에 불참한 것에 대해 "김종인 대표나 안철수 대표는 세월호에 대한 시각이 정치적으로 양분화 돼 있는데 세월호 추모식에 가면 정치적 부작용이 있을 수 있으니 중도파 지지층 확보를 위한 선택이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세월호 공식 추모식 불참은 정치적 계산의 결과다. 안철수, 김종인 대표를 만나면 묻고 싶다. 정치를 무엇 때문에 합니까?"라면서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
유시민은 "정치엔 기술이 필요하기도 하지만 원칙과 도덕이 근본이다"라고 강조했다.

앞서 김종인 대표는 지난 16일 경기 안선에서 열린 세월호 참사 2주기 추모 행사에 불참한 후 "국가 주도 행사가 아닌 곳에 당 차원에서 공식적으로 참석할 경우 불필요한 정치적 공방이 일 수 있어 불참을 결정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후 지도부 불참 결정에 대해 논란이 일자 김종인 대표는 같은날 오후 4시 경 개별적으로 서울 광화문 합동분향소를 찾았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