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천수 "수입 없던 임의탈퇴 시절 뒤로 아내 심하은 카드 받았다"

최종수정 2016.04.20 13:59 기사입력 2016.04.20 13:59

댓글쓰기

사진=tvN '현장토크쇼 택시' 캡처

사진=tvN '현장토크쇼 택시' 캡처


[아시아경제 김상래 인턴기자]이천수가 "아내 심하은과의 연애시절 친구들과의 자리에서 아내로부터 뒤로 카드를 받은 적이 있다"고 심하은의 배려심을 칭찬했다.

이천수는 19일 방영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심하은을 정신적·경제적으로 가장 힘들던 임의탈퇴 시절 만났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에 심하은은 이천수의 어떤 점이 마음에 들었냐는 진행자 이영자의 질문에 "끈질기게 나만을 따라다닌 모습에 마음이 갔다"며 과거 자신이 천안 출장을 갈 때 이천수가 데려다준 적이 있는데 일이 끝나도록 이천수가 주차장에서 자신을 기다렸던 일화를 소개했다.

이천수는 심하은의 이야기를 듣고 "그때는 좀 열이 받았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웃게 만들었다.

이천수와 심하은은 결혼식은 올리지 못했으나 슬하에 딸 이주은 양을 두고 있다.
김상래 인턴기자 afreec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