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쉬코리아, 전국배달대행연합회와 제휴…"배송지역 확대"

최종수정 2016.03.28 17:39 기사입력 2016.03.28 17:39

댓글쓰기

배송기사 처우개선 활동 추진
6대 광역시 중심으로 배달지역 추가


메쉬코리아, 전국배달대행연합회와 제휴…"배송지역 확대"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배달앱 '부탁해!'를 운영하는 메쉬코리아가 전국 배달 서비스 지역 거점 확대를 위해 전국배달대행연합회와 손을 잡았다.

28일 메쉬코리아는 '전국배달대행연합회'와 제휴를 맺고 향후 O2O(Online to Offline)서비스 시장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물류 네트워크를 강화하기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전국배달대행연합회'는 전국의 57개 배달대행 업체들이 상호 협력과 상생을 도모하고자 결성한 연합회로 지난 15일 출범했다.
메쉬코리아는 전배협과의 제휴를 통해 배달 서비스 지역 범위를 전국적으로 확대할 뿐 아니라 배송기사의 처우개선을 위한 활동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메쉬코리아는 전배협과 제휴를 통해 현재 서울권역 물류망을 92% 가량 구축했고, 6대 광역시의 경우 65%에 달한다.

메쉬코리아 관계자는 "배달기사의 열악한 근무조건과 보험가입 지원이 불가능한 현실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향후 관련된 보험상품개발 등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메쉬코리아의 부탁해!는 현재 서울, 경기, 부산, 울산을 비롯해 지난 18일부터는 대전 서구지역 소재 10개의 유명 맛집과 제휴를 맺고 배송가능 지역을 확대했다. 향후 대구 등 전국 6대 광역시를 중심으로 배송가능 지역을 추가할 예정이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는 "배송대행서비스의 질적 수준을 높이고 서비스 품질을 강화하기 위해 배달기사에 대한 정기적인 서비스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라며 "특히 통합물류솔루션 부릉(VROONG)’을 무상으로 제공하며 배달서비스 수행실적이 우수한 협력업체들을 대상으로 오토바이 무이자 할부 서비스를 지원하는 등 배달기사와 제휴업체, 고객이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전문적인 배송서비스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