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년사]조용병 신한은행장 "올해 목표는 '탁월함을 향한 도전'"

최종수정 2016.01.04 10:58 기사입력 2016.01.04 10:58

댓글쓰기

조용병 신한은행장

조용병 신한은행장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조용병 신한은행장(사진)이 올해 은행의 목표를 '탁월함을 향한 새로운 도전'으로 정했다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4일 오전 8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 소재 신한은행 본점 20층에서 ‘2016년 시무식’을 열었다. 조 행장은 "한계기업 구조조정, 가계부채 문제 등이 경제의 불안요소로 부각되고 있다"면서 "이러한 혼돈과 변화의 시대를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도전과 혁신으로 위기를 새로운 도약의 기회로 만들 수 있는 탁월함을 이루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행장은 탁월함을 향한 새로운 도전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을 바탕으로 한 차별적인 고객 가치 창출, ▲ 조직의 발전 속에서 직원의 가치를 키우는 행복한 신한 만들기, ▲ 'G.P.S. Speed-up'의 실천 가속화를 통한 핵심 경쟁력 강화를 당부했다.

그는 특히 "영업점 평가방식도 현장에 자율권을 부여해 고객 중심적으로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생체인증 범용성 확대, 모바일뱅킹 기능 강화 등 비대면채널의 경쟁력을 높이고 옴니채널 기반의 고객경험관리(CEM) 프로세스를 구축할 것"이라고도 언급했다.

해외시장 진출 가속화에 대한 뜻을 분명히 하기도 했다. 조 행장은 "국내뿐 아니라
해외 우수 사례도 지속 발굴·전파해 따뜻한 금융을 글로벌 신한문화로 정립시켜나가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이어 조 행장은 "1만 9000명의 임직원 모두가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미래를 향해 쉼없이 도전하는 '치원공니(致遠恐泥)'의 각오를 다시 한 번 깊이 새기고 탁월함을 향한 새로운 도전을 지금부터 시작하자"고 독려했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