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내 SNS이용자 중 60%는 페이스북 쓴다"

최종수정 2015.12.22 09:45 기사입력 2015.12.22 09:45

댓글쓰기

SNS 이용자 중 59.8% 페이스북 이용
20대·대학생은 페이스북, 40~50대·기혼자는 카카오스토리


국내 인터넷 이용자의 주이용 SNS 순위 비교(제공=DMC미디어)

국내 인터넷 이용자의 주이용 SNS 순위 비교(제공=DMC미디어)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국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이용자 10명 중 6명은 페이스북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종합 디지털 미디어렙 및 광고 플랫폼 전문 기업 DMC미디어가 22일 발표한 '2015 디지털 소비자 및 한국인의 디지털 라이프 스타일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소셜미디어 이용경험이 있는 국내 인터넷 이용자(만 19세~59세 780명 표본, 516명 응답)가 주로 이용하는 SNS는 페이스북(59.8%)으로 나타났다. 카카오스토리(17.1%), 인스타그램 (10.3%), 밴드(8.2%), 트위터(2.4%) 등이 뒤를 이었다.

페이스북은 지난해에 이어 1위를 차지했지만, 전년대비 응답률이 4.7%포인트 하락했다. 반면 인스타그램과 같은 비주얼 중심의 소셜 미디어와 폐쇄형 커뮤니티인 밴드의 성장이 두드러지는 것으로 확인됐다.
보고서에 따르면, 이용자의 성별과 연령, 직업군에 따라 선호하는 소셜미디어의 채널이 명확하게 구분됐다. 남녀 모두 페이스북 이용이 가장 높게 나타났지만 남성은 페이스북 이용률이 67.5%로 전체 응답자 평균보다 높았고 여성은 상대적으로 카카오스토리(22.7%)와 인스타그램(14.9%) 사용이 활발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용자 특성별 주 이용 SNS 현황(제공=DMC미디어)

이용자 특성별 주 이용 SNS 현황(제공=DMC미디어)


또 연령대가 낮을수록 페이스북을, 연령대가 높을수록 카카오스토리를 주로 이용하는 경향을 보였다. 20대의 경우 페이스북을 이용한다는 응답이 71.1%인데 반해 카카오스토리는 2.1%에 그쳤다. 또한 인스타그램 이용율은 20대와 30대에서 각각 17.2%, 20.6%로 압도적으로 높은 반면 카카오스토리는 40대(24.3%)와 50대(34.1%)에서 인기가 많았다.

SNS 이용행태는 직업군에 따라서도 대비가 뚜렷했다. 화이트칼라와 대학생의 경우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전업주부는 카카오스토리와 밴드의 이용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또 미혼이나 1인가구의 경우 인스타그램 사용이 18.1%와 25.5%로 페이스북 다음으로 가장 높은 반면 기혼자는 카카오스토리(26.2%)와 밴드(11.6%)를 주로 사용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지난 10월 5일부터 16일까지 12일간 만 19세 이상 59세 이하의 대한민국 남녀 780명을 대상으로 ▲디지털 커뮤니케이션, 디지털 상거래, 디지털 콘텐츠 등 디지털 소비 현황 ▲소셜 미디어 이용 현황 ▲디지털 라이프스타일 등에 대한 설문을 진행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DMC리포트 홈페이지(www.dmcreport.co.kr)내 '프리미엄 보고서' 섹션에서 '2015 디지털 소비자 및 한국인의 디지털 라이프 스타일 보고서' 상세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