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도도맘' 김미나 "강용석과 안잤다…블로그 다시 시작할 것"

최종수정 2015.10.28 15:26 기사입력 2015.10.28 15:22

도도맘 김미나. 사진=여성중앙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강용석과 불륜스캔들에 휩싸였던 '도도맘' 김미나씨가 불륜의 기준에 대해 언급했다.

28일 여성중앙은 '도도맘' 김미나씨와의 인터뷰 배경과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인터뷰를 진행한 기자는 "'도도맘' 김미나씨에게 불륜의 기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물으니 잠자리를 갖는 것의 여부라고 하더라"라며 "그래서 딱 까놓고 물었다. 강용석 변호사와 잤느냐고. 그의 답은 '안 잤다' 였다"라고 전했다.

'도도맘' 김미나씨는 앞서 여성중앙과의 인터뷰에서 얼굴과 실명을 공개하고 강용석과의 불륜설에 대해서 입장을 밝혔다.

'도도맘' 김미나씨는 강용석에 대해 "그를 호감 있는 술친구로 생각한다"면서 "일적으로 호탕하고 쿨하고 매력적이다. 하지만 남자로는 내 스타일이 아니다"며 "이성적인 호감이 아니라 비즈니스 파트너로서의 호감"이라고 전했다.
홍콩여행 수영장 사진이나 일본여행 카드결제 사진 등에 대해서는 "어쨌든 강용석 변호사와 홍콩에서 만난 게 맞고, 사실 여부를 떠나 오해의 소지를 남긴 건 잘못"이라며 "그 부분에 대해서는 할 말이 없다"고 전했다.

또 '도도맘' 김미나씨는 대해 블로그를 다시 시작하고 요식업에 뛰어들 예정이라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관련기사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