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이홈 상담센터', 수도권 2곳 시범오픈

최종수정 2015.10.20 11:00 기사입력 2015.10.20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종화 기자]국토교통부와 LH는 서울 영등포구 LH 서울강서권 주거복지센터와 수원시 영통구 LH 경기수원권 주거복지센터 등 수도권 2곳에 '마이홈 상담센터'를 21일 시범오픈하고 정부의 생애주기별 맞춤형 주거지원정책에 대한 상담업무를 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지역주민들은 마이홈 상담센터를 방문해 행복주택, 뉴스테이, 주거급여, 공공임대주택 및 주택기금대출 등 정부의 주거지원 정책에 대한 통합 안내 서비스와 개인별 맞춤 상담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또 오는 12월1일부터는 시범 개소한 2곳을 포함한 전국의 36개 상담센터에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마이홈'은 정부의 생애주기별 맞춤형 주거지원정책의 통합브랜드로 국토부가 지난 9월2일 발표한 '서민?중산층 주거안정강화 방안'에 포함돼 있다.

LH는 오는 12월부터 오프라인 상담센터인 '마이홈 상담센터', 온라인 포털 '마이홈 포털(www.myhome.go.kr)' 및 통합 콜센터인 '마이홈 콜센터'(1600-1004)를 동시에 운영해 온오프라인과 유선을 연계한 주거복지 통합 안내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손태락 국토부 주택토지실장은 "마이홈 상담센터 시범운영 이외에도 국민들의 요구를 반영한 맞춤형 서비스 개발과 온오프라인 상담인력의 교육강화 등을 통해 12월 본격적인 마이홈 서비스 통합 오픈을 차질 없이 준비 하겠다"고 말했다.


김종화 기자 just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