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분교수' 알고보니 새누리당 정책자문위원?…"출당 시켜야 마땅"

최종수정 2015.07.15 17:39 기사입력 2015.07.15 17:39

댓글쓰기

사진=채널A 방송화면 캡처

사진=채널A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제자에게 인분을 먹이고 폭행을 일삼았던 '인분교수'가 새누리당 정책자문위원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충격을 주고 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15일 제자를 상습적으로 폭행하고 인분까지 먹인 혐의로 구속된 장모 교수가 새누리당 정책자문위원인 것에 대해 놀라움을 표하며 출당조치를 요구했다.

새정치연합 유은혜 대변인은 이날 국회 현안브리핑을 통해 "장 교수는 과거 한나라당 정책위원회 자문위원을 시작으로 해서 지금까지도 새누리당의 산업통상자원위원회 정책자문위원이라고 한다"며 "정책자문위원의 인성을 일일이 검증하지는 못했을 것이라는 점은 충분히 이해할 수 있지만 새누리당이 사실 확인을 해주지 않고 있으니 개탄스럽다"며 주장했다.

유 대변인은 이어 "새누리당이 장 교수를 두둔하고 감싸는 것이 아니라면 지금이라도 당직을 가지고 있는지 그 여부를 밝히고 출당을 시켜야 마땅하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 성남중원경찰서는 14일 제자에게 인분을 먹인 장 교수에 대해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