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르스 공포에 예비군 화생방·인공호흡 훈련 일시 중단

최종수정 2015.06.03 17:59 기사입력 2015.06.03 16: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중동호흡기증후군(MERSㆍ메르스) 확산 공포가 퍼지고 있는 가운데 군이 예비군들의 화생방 훈련도 일시적으로 중단하기로 했다.

3일 국방부에 따르면 군은 예비군 훈련 가운데 방독면을 쓰고 하는 화생방 훈련이 메르스를 쉽게 퍼뜨릴 수 있다고 보고 다른 훈련으로 대체하기로 했다. 화생방 훈련에 쓰이는 방독면을 돌려쓰다가 메르스를 옮길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한 조치다.

군은 또 환자 응급처치 훈련(인공호흡)도 임시로 중단하고 다른 훈련으로 대체하도록 했다.

국방부는 이날 이 같은 내용의 메르스 예방 예비군 훈련 추가 지침을 전 군에 내려 보냈다. 메르스 확산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일부 예비군 훈련장에서 예비군들이 방독면과 인공호흡 훈련에 강한 거부감을 나타내는 것을 고려한 조치다.

국방부는 부대별 훈련 여건을 고려해 대대장급 이상 지휘관 판단으로 이런 대책을 시행토록 했다.
국방부는 이에 앞서 메르스로 의심되는 예비군은 예비군 훈련을 연기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은 '예비군과 현역 부대에 대한 메르스 예방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