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면가왕' 반전 탈락자 김지우 "육아 스트레스 풀었다"

최종수정 2015.04.05 18:25 기사입력 2015.04.05 18:25

댓글쓰기

김지우.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김지우.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복면가왕' 반전 탈락자 김지우 "육아 스트레스 풀었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복면가왕’ 김지우가 아쉬운 탈락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배우 김지우가 출연해 황금락카 두통썼네와 YB의 '나는 나비'를 열창했다.

이날 패널들은 아싸 파란나비라는 이름으로 출연한 김지우의 모습을 보고 "애를 낳고 관리를 잘한 분 같다"고 지적했다. 이에 탈락 후 정체를 밝힌 김지우는 "그래요 저 얼마 전에 애 낳았어요"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김지우는 "나와야 되나 고민했다. 아직 살도 다 안 빠졌지만 복면 뒤에 가면을 쓰고 한다는 자신감 때문에 나오게 됐다. 홍은희 선배님은 아시겠지만 육아 스트레스를 푼다는 게 정말 저는 신났다"고 감사를 전했다.
또한 김지우는 "노래를 잘하고 싶다 생각했다. 오늘 얼굴을 가렸는데도 저에게 이렇게 많은 표를 주셨다는 점에 대해 정말 감사드린다"며 감격을 금치 못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