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속인 된 정호근 누구?…'야인시대', '다모' 등 맹활약한 '명품 조연'

최종수정 2014.12.22 15:46 기사입력 2014.12.22 15:46

댓글쓰기

정호근 [사진=스타일러 주부생활 제공]

정호근 [사진=스타일러 주부생활 제공]



무속인 된 정호근 누구?…'야인시대', '다모' 등 맹활약한 '명품 조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신내림을 받고 무속인의 길을 걷게 된 배우 정호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정호근은 1975년 만화 영화 OST를 불러 소년 학생 가수로 데뷔했다. 이후 1984년 MBC 문화방송 공채 17기 탤런트로 정식 데뷔했으며 종영 드라마 '허준', '상도', '야인시대', '다모', '해신', '대조영', '이산', '뉴하트', '선덕여왕', '동이', '광대토 대왕' 등에서 명품 조연으로 활약하며 선굵은 연기를 펼쳤다.

최근엔 종영 드라마 '굿 닥터'에서 박춘성 역으로, '정도전'에서 이인임의 최측근이자 극악무도한 간신배 임견미 역을 맡으며 극의 재미를 살리기도 했다.

한편 정호근은 22일 공개된 스타일러 주부생활 2015년 1월호 인터뷰를 통해 "지난 9월 한 달여 동안 무병을 심하게 앓은 뒤 신내림을 받고 무속인이 됐다"고 밝혔다. 정릉 자택에 신당을 차렸고, 내년 1월 1일부터는 무속인으로 사람들도 받을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