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정상회담', 에네스 카야 나왔을까?…예고편 CCTV 발언도 '통편집'

최종수정 2014.12.09 06:53 기사입력 2014.12.09 06:53

댓글쓰기

'비정상회담' 에네스 카야 통편집 [사진=JTBC '비정상회담' 방송 캡쳐]

'비정상회담' 에네스 카야 통편집 [사진=JTBC '비정상회담' 방송 캡쳐]


'비정상회담', 에네스 카야 나왔을까?…예고편 CCTV 발언도 '통편집'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불륜설'로 물의를 빚은 에네스 카야가 '비정상회담'에서 통편집 당했다.

8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비정상회담'에서는 안전에 대한 안건으로 그룹 슈퍼주니어 강인과 슈퍼주니어-M 조미가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방송은 사생활 논란 이전에 녹화된 분량으로 에네스 카야는 최소한의 풀샷이나 목소리만 등장했다. 특히 오프닝에서 멤버들의 새로운 개인 화보가 공개된 것과 달리 에네스 카야의 사진은 완전히 편집됐다.

특히 논란 전 공개된 예고편에서 "남이 내 영상을 갖고 있는 것이 불편하다"며 CCTV 설치 확대를 반대하는 줄리안의 의견에 "떳떳하게 다니면 상관없는 거 아니냐"고 반박하는 에네스의 모습은 통편집 됐다.

앞서 온라인상에서 에네스 카야가 총각행세를 하고 여러 여성들에게 접근했다고 주장하는 내용이 퍼졌다. 이에 에네스 카야는 JTBC '비정상회담'을 비롯한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했고 법무 대리인을 통해 사과문을 공개하고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