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푸드빌 계절밥상, 5호점 그랜드 오픈

최종수정 2014.09.04 09:02 기사입력 2014.09.04 09: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산지 제철 식재로 만든 건강한 밥상, 계절밥상이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 다섯 번째 매장을 연다. 43만8000평의 공원 내 유일한 한식 레스토랑이다.

CJ푸드빌은 계절밥상이 단청과 처마 장식, 고구려 벽화 등 한국전통건축과 현대건축을 조화한 올림픽공원의 상징인 '평화의 문'을 바로 지나 '평화의 광장'에 새로운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고 4일 밝혔다.

계절밥상 올림픽공원점은 몽촌토성역과 잠실역, 올림픽공원역에 인접해 있으며, 공원 내 위치해 외식과 함께 몽촌토성 산책길을 거닐며 한성백제의 자취를 느낄 수 있다. 호수, 유명 조각, 나홀로나무(일명 왕따나무), 9~10월에 해바라기와 코스모스, 장미를 즐길 수 있는 들꽃마루와 장미광장 등 가족 나들이와 연인 데이트 장소로도 적격이다.

이번에 오픈하는 계절밥상 5호점은 특히 ‘즉석 가마솥 김구이’ 코너를 새롭게 추가해 눈길을 끌고 있다. ‘즉석 가마솥 김구이’는 가마솥 뚜껑 위에서 바삭하게 구워 양념 간장과 함께 제공한다.

앞서 오픈한 네 번째 매장인 용산 아이파크몰점에서 처음 선보인 ‘도심 속의 텃밭’을 올림픽공원점에도 적용해 고객들에게 재미있는 볼거리는 물론 더욱 신선한 채소를 제공한다.
풍성한 고객 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오픈 당일부터 계절밥상 5호점을 찾는 고객에게 선착순으로 종이화분과 참기름, 신안천일염 등 CJ제일제당 먹거리를 증정한다.

계절밥상 관계자는 “앞으로도 서울 도심과 수도권 지역에 출점을 계속해 더욱 많은 고객들이 신선한 제철 한식 먹거리를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며 "고객분들이 호응해 주시면서 농가상생도 증진되는 브랜드인 만큼 많은 성원과 관심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