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르산떼, 스페인 프리미엄 오일 '온돌리바' 론칭

최종수정 2014.08.21 14:34 기사입력 2014.08.21 14:34

댓글쓰기

스페인 오일 전문기업 우르산떼의 프리미엄 브랜드 '온돌리바(ONDOLIVA)'가 국내에 첫 선을 보인다.

스페인 오일 전문기업 우르산떼의 프리미엄 브랜드 '온돌리바(ONDOLIVA)'가 국내에 첫 선을 보인다.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세계적인 스페인 오일 전문기업 우르산떼(URZANTE)의 공식 수입업체인 동방유래가 프리미엄 브랜드 '온돌리바(ONDOLIVA)'를 국내시장에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우르산떼는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일본, 홍콩을 포함한 세계 60여 개국 이상의 나라에 프리미엄 오일을 수출하는 60년 전통의 스페인 기업이다. 세계 1위 올리브유 생산국인 스페인의 북부 나바라 지역에 위치했으며, 이 지역은 로마시대 때부터 올리브 주요 산지로 유명하다. 우르산떼는 원료의 일부를 자체 농장에서 직접 재배, 수확, 선별하고 완제품까지 생산하는 통합 시스템을 통해 최상의 맛과 품질을 유지한다..

이번 국내 시장에 정식으로 선보이는 온돌리바(ONDOLIVA)는 우르산떼의 프리미엄 브랜드로, 7종류의 올리브 오일 제품과 해바라기씨유, 포도씨유 등 다양한 최고급 오일 제품을 제공한다.

온돌리바 해바라기유는 스페인산 해바라기 씨 100%로 만든 고급 오일로, 특별한 향이 없어 사용 시 요리 재료 본연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발연점이 250℃로 높아 고온에서 하는 요리에 적합하므로, 볶음, 튀김 요리가 많은 우리나라 식문화에 안성맞춤이다.

특히 해바라기유에는 항산화 효과가 뛰어나고 면역력 향상과 성인병 예방, 신체노화 방지에 탁월한 비타민 E가 풍부하게 들어있다. 가격은 500㎖ 9500원이다.
온돌리바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은 100% 스페인산 고품질 올리브를 압착해 만든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로, 풍부한 맛과 향을 지닌 것이 특징이다. 저온추출법을 사용해 최상의 맛과 신선도를 유지하며, 고온추출 할 경우 발생할 수 있는 유해 성분의 위험을 제거했다.

모든 제품에는 오일의 산화를 방지하고 오일이 흐르지 않게 고안된 특수 캡을 적용, 맛과 향을 오래 보존하는 것은 물론 깔끔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가격은 250㎖ 9500원, 500㎖ 1만6000원이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