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M.I.B "남들과는 다른, '제대로 된 음악'하겠다"

최종수정 2014.03.27 15:53 기사입력 2014.03.27 15:53

댓글쓰기

M.I.B "남들과는 다른, '제대로 된 음악'하겠다"

[아시아경제 이금준 기자]"제대로 된 음악을 하는 아이들이라는 평가를 받고 싶다."

M.I.B는 27일 오후 서울 마포 서교동 예스24 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정규 앨범 '더 마지노 라인' 발표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오직은 "한국의 톱 힙합그룹이 되는 것이 목표였다. 비록 일렉트로닉과 접목한 곡이 타이틀이지만 수록곡들은 정통 힙합이다. 음악을 대충하지 않는 그룹임을 증명하고 싶었다"고 힘주어 말했다.

앨범명처럼 '더 마지노 라인'은 마지막이라는 각오로 완성된 앨범이다. 멤버들은 이번 앨범으로 '차세대 힙합주자'라는 자신들의 만년 수식어 떼어 내고 '힙합 대세'로 거듭나겠다는 각오다.

M.I.B는 "사실 앨범을 준비하면서 포기하고 싶을 때도 있었다. 하지만 그럴 때마다 멤버들과 결의를 다졌다"면서 "말 그대로 마지노선이다. 전과는 확실히 다른 각오로 활동에 임하겠다"고 다짐했다.
새 앨범 '더 마지노 라인'은 각기 개성 넘치는 트랙들이 기승전결 구조로 채워져 있다. 특히 M.I.B 멤버들이 직접 작사와 작곡, 프로듀싱에 나서 자신들의 아이덴티티를 확실히 각인시키고 있다.

타이틀 '치사 바운스'는 세상의 잣대에 얽매이지 않고 M.I.B식대로 갈 길을 가겠다는 포부를 느낄 수 있는 일렉트로닉 힙합 넘버다. 특히 곡 곳곳에 멤버들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가 담겨 듣는 재미를 더한다.

'마지노 라인'에는 '치사 바운스' 외에도 '놀고들 있네', '들이대', '너부터 잘해', '강강수월래' '더티 섹시 머니', '담배를 입에 물기 전에', 'M.I.B가 나가신다2' '낭독' 등 M.I.B의 진솔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한편, M.I.B의 '마지노 라인'은 오는 31일 발매된다.

이금준 기자 music@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