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보유출 충격… 카드 재발급·해지 요청 175만건

최종수정 2018.09.08 00:48 기사입력 2014.01.21 22:0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신용카드 고객정보 유출 사건 이후 카드사 고객들의 재발급이나 해지 요청이 급속도로 늘고 있다. 재발급 신청 건수는 100만건에 육박했고 카드 해지 요구는 77만건을 기록했다.

21일 금융감독원은 오후 6시 기준으로 국민카드, 롯데카드, NH농협카드의 카드 재발급 요청 건수가 97만3000건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정오 기준 62만건에서 6시간 만에 35만건 늘었다. NH농협카드가 52만5000건으로 가장 많고 KB카드가 24만6000건, 롯데카드가 20만2000건이다.
한편 카드를 해지한 건수는 77만3000건으로 집계됐다. KB카드가 35만7000건, NH카드가 35만2000건, 롯데카드가 6만5000건으로 조사됐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