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디포스트, '카티스템' 인도 판권 계약 체결

최종수정 2013.12.16 09:57 기사입력 2013.12.16 09: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메디포스트
(대표 양윤선)는 인도의 제약사 알켐(Alkem)사(社)와 연골 재생 줄기세포 치료제 ‘카티스템(CARTISTEM)’의 판권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국내에서 개발한 줄기세포 치료제가 인도에 진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메디포스트는 이번 계약을 통해 ‘카티스템’의 인도 독점 판매권 및 유통권을 알켐사에 양도했으며, 제품 판매료 외에 별도 판권료(라이선스료) 및 단계별 기술료(마일스톤) 등을 받게 된다. 또한 이번 계약에서 알켐사는 인도에서의 ‘카티스템’ 임상시험과 허가 등을 책임지고 진행하기로 했다.

메디포스트는 앞으로 3~4년 내에 현지 임상시험과 인도 의약품통제국(DCGI) 허가 절차 등을 거쳐 제품을 출시하겠다는 계획이다. 누적 수출가 기준으로 시판 후 10년간 적어도 총 400억 원 이상의 매출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장영 메디포스트 사업개발본부장(전무)은 “인도는 중국과 함께 아시아권에서 가장 큰 시장으로, 이번에 훌륭한 파트너를 만남으로써 임상시험과 행정 절차가 순조롭게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며, “’카티스템’이 인도 관절염 환자들의 고통을 치유해 줄 혁신적인 신약으로 자리잡게 되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현지에서의 ‘카티스템’ 공급은 메디포스트가 서울 GMP(우수의약품제조관리기준) 시설에서 원료의약품 형태로 생산해 인도에 보내고, 이를 알켐사의 뭄바이 현지 시설에서 완제품으로 제조하는 방식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