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韓-美 SW·ICT 분야 협력 위한 '‘K-Tech@SiliconValley2013’ 개최

최종수정 2013.11.13 12:00 기사입력 2013.11.13 12:00

[아시아경제 노미란 기자]한국과 미국의 소프트웨어(SW) 산업을 교류하고 협력을 확대하는 ‘K-Tech @ Silicon Valley 2013’이 14일과 15일 개최된다.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한국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공동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2회째 열리는 국제행사로, SW·ICT분야의 양국간 협력을 확대해 SW·ICT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하는 자리다.

 

14일 오전 컨퍼런스는 박일준 미래부 소프트웨어정책관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막이 오르며, 한동만 샌프란시스코 총영사의 환영사와 로레인 해리톤(Lorraine Hariton) 미 국무부 특별대표, 매디슨 응우웬(Madison Nguyen) 산호세 부시장의 축사가 이어진다.

 

개회식에 이어 손영권 삼성전자 사장과 댄 르윈(Dan'l Lewin) 마이크로소프트 부사장이 연사로 참여하는 기조연설이 진행된다.

 

본격적인 미래 SW의 역할과 한-미간 상생 협력방안 모색은 주제발표와 패널토론에서 진행된다.

제1세션에서는 '빅데이터와 클라우드가 만드는 미래'를 주제로, 클라우드 비전, 빅데이터 이니셔티브 등과 관련한 한-미 산학연간 의견을 교류하고, 협업 방안에 대해 토론하는 시간이 마련된다.

 

‘SW융합을 통한 산업 고도화’라는 두 번째 주제로 SW 중심의 융합 패러다임 확산의 현재와 미래에 대하여 진단해보는 시간도 갖는다.

 

컨퍼런스의 마지막 세션은 ‘모바일 플랫폼 진화와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주제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모바일 플랫폼과 관련한 토론이 진행된다.

 

컨퍼런스 외에도 14일과 15일에 걸쳐 수출상담회와 스타트업 경연대회가 개최된다. 특히 상담회 참가 바이어 수가 작년보다 2배 이상 증가해 한국 SW·ICT기업에 대한 미국 시장의 높아진 관심을 반영했다.

 

스타트업 경연대회에서는 미미박스, 에스이웍스, NoTag, 스트라티오, 아이쿱 등 국내 우수 스타트업 23개사가 참가한다. 스타트업 기업들은 현지 투자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 심사와 질의응답, 그리고 투자자와의 네트워킹 시간 등을 통해 투자유치 기회를 물색하게 된다.

 

이외에도 14일(14:00~17:10), 15일(09:00~17:10)에 걸쳐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생산기술연구원(KITECH) 등의 최신 ICT·SW 연구성과를 미국 기업, 전문가, 벤처투자자 등을 대상으로 전시, 시연한다.

 

마지막으로 14일 오후 ICT분야 재미 한인인재 간 네트워크 활성화의 일환으로 K-Netwoking 행사가 진행된다. 실리콘밸리에서 활동하는 한인 전문 협단체 회원 등이 모여 창업 및 글로벌기업에서의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는 장으로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노미란 기자 asiaro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