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브레싱' 권유리 "이종석 서인국과 연기, 좋은 근무 환경"

최종수정 2013.09.30 14:31 기사입력 2013.09.30 14:31

댓글쓰기

'노브레싱' 권유리 "이종석 서인국과 연기, 좋은 근무 환경"

[아시아경제 장영준 기자]배우 권유리가 이종석 서인국과 함께 연기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권유리는 30일 오전 서울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노브레싱'(감독 조용선) 제작보고회에서 유아인 이제훈에 이어 이종석 서인국과 한 작품에 출연하게 된 소감에 대해 "늘 매번 좋은 근무 환경이라 복 받은 것 같다"고 말했다.

권유리는 "다 같은 또래라 그런지 정말 편하고 즐겁게 촬영할 수 있어서 좋은 추억으로 남았다. 이런 분들과 함께 할 때마다 좋은 기운을 받을 수 있을 것 같다"며 "'핫'한 분들과 함께 해서 기분이 좋다"고 밝혔다.

이어 극중 이상형에 가까운 캐릭터를 묻는 질문에는 "만화 '슬램덩크' 속 강백호 스타일인 원일이 좋다. 작품 속에서 원일과 우상은 여자의 마음을 흔드는 각각의 매력을 지니고 있다"고 전하기도 했다.

권유리는 '노브레싱'에서 원일(서인국 분)과 우상(이종석 분)의 소꿉친구이자 소울메이트 정은 역을 맡았다.
한편 '노브레싱'은 한국영화 최초로 '수영'이라는 소재를 통해 국가대표를 꿈꾸는 두 남자의 치열한 우정과 뜨거운 열정을 담아낸 작품이다. 스포츠만이 가질 수 있는 역동성과 수영이 주는 시원한 쾌감은 물론, 매력적인 배우들의 핫한 보디라인과 수영실력까지 감상할 수 있다. 다음달 31일 개봉.


장영준 기자 star1@asiae.co.kr사진=정준영 기자 jj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