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미래부, '2013 아·태지역 인터넷 거버넌스 포럼' 개최

최종수정 2013.09.03 11:32 기사입력 2013.09.03 11:32

[아시아경제 노미란 기자]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문기)는 한국인터넷거버넌스협의회(KIGA), 한국인터넷진흥원과 공동으로 ‘2013 아·태지역 인터넷 거버넌스 포럼(APrIGF)’을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2013 APrIGF 서울회의는 4일부터 6일까지 인천 연수구 한국뉴욕주립대학교에서 ‘더 나은 인터넷을 향하여(Towards a Better Internet)’라는 주제로 인터넷 보안·개방성·접근성 등 인터넷 관련 주요 이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4일 개최되는 개회식에는 윤종록 미래부 제2차관, 파디 쉐하디(Fadi chehade) 국제인터넷주소기구(ICANN) CEO, 전길남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 폴 윌슨(Paul Wilson) APrIGF 국제운영위원장, 이기주 한국인터넷진흥원장 등 20여개국의 인터넷 관련 주요 인사 250여명이 참석한다.

3일 동안 진행되는 2013 APrIGF 서울회의는 인터넷 거버넌스의 다자간 협의모델, 기가(Giga) 인터넷 정책·서비스 공유, 인터넷 윤리 등 총 24개 세션으로 구성된다. 이 중 인터넷 접근성 부문에는 우리나라 주도로 기가인터넷 세션이 처음으로 포함돼 싱가포르·홍콩·일본 등 기가인터넷 선도국가의 정책 및 서비스 사례를 공유하게 된다. 우리 기술로 개발한 UHDTV, 기가 와이파이 등 기가인터넷 응용서비스와 가입자망 장비도 전시될 예정이다.

한편, 3일부터 4일까지는 연계행사로 아·태지역 청소년들이 인터넷 주요 이슈에 대해 토론하며 상호 교류할 수 있는 ‘Youth IGF 캠프’가 진행된다.
미래부 윤종록 제2차관은 환영사를 통해 “전 세계 인터넷 사용자의 44%를 차지하는 아·태지역에서 APrIGF가 열리는 것은 매우 의미가 있다"며 "이번 포럼을 통해 우리 모두는 인터넷의 미래를 내다보고 인터넷이 인류에 공헌하는 방향으로 나아가도록 거버넌스 논의에 접근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노미란 기자 asiaro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