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시아미래기업포럼]4개 부처 사회적기업 통합지원 체계 구축

최종수정 2013.04.24 10:58 기사입력 2013.04.24 10:24

댓글쓰기

방하남 장관 2013 아시아 미래기업포럼 환영사, "고용부·기재부·안행부·복지부와 업무협의 중"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범 정부차원의 사회적기업 통합 지원 체계가 구축된다.

방하남 고용노동부 장관은 24일 '사회적기업 미래가치에 투자하라'는 주제로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아시아경제신문ㆍ아시아경제팍스TV 주최 '2013 아시아 미래기업 포럼 환영사에서 "사회적기업 활성화를 위해 범 정부 차원의 통합 지원체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방 장관은 이를 위해 "현재 고용노동부ㆍ기획재정부ㆍ안전행정부ㆍ보건복지부와 연대하기로 업무 협의를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정부는 이를 통해 사회적기업에 대한 ▲직접지원보다 간접지원 확충▲사회적 자본시장 기반▲사회적기업의 창업과 취업 촉진▲대기업의 인적ㆍ물적 자원 연계▲공공부문의 사회적기업 제품 구매▲시민사회의 윤리적 소비 확산▲협동조합ㆍ마을기업과의 통합육성 등의 지원체계를 마련할 예정이다.

방 장관은 "이제는 더불어 행복할 수 있는 따뜻한 성장과 창조적 사회경제가 중요하다"며 "그 중심에 바로 사회적기업이 있고, 이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사회적기업이 자생할 수 있는) 생태계를 조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사회적기업 활성화를 위한 민관 협력의 중요성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방 장관은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남다른 열정을 가진 사회적기업가의 발굴과 육성, 사회적기업에 맞는 금융과 자금시장 조성, 민관의 협력에 기반한 사회적기업 지원 인프라 구축 등도 (사회적기업 활성화를 위해) 매우 중요한 요소"라고 언급했다.

이세정 아시아경제신문 대표는 "오늘 포럼은 소외계층의 일자리 창출과 청년, 실버 계층의 창업 아이템으로 각광받고 있는 사회적기업의 현주소를 살펴보고 미래 지향점을 모색하는 자리"라며 "사회적기업에 관심이 없었던 일반 국민들께는 우리사회가 왜 사회적기업을 필요로 하는지를 전달해 인식 전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