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성수 생활고, "주 수입원無··작은 원룸 월세 전전"

최종수정 2013.04.18 10:57 기사입력 2013.04.18 10:57


[아시아경제 최준용 기자]가수 김성수 생활고가 화제다.

김성수는 18일 방송된 MBC '기분좋은 날'에 출연해 생할고와 근황을 전했다.

이날 김성수는 "손대는 것 마다 잘 안되고 방송에서도 나를 불러주지 않더라. 그리고 한류스타를 위해 많은 외국어를 배웠지만 잔류스타로 남았다"고 푸념했다.

또 김성수는 "지금 힘든 상황이기에 상금을 주는 케이블 채널에 출연했다. 현재 월세인 작은 원룸에서 생활을 하고 있다"고 생활고에 대해 털어놨다.

그는 이어 "주 수입원은 없고 일거리가 들어오는 대로 하고 있다. 낮에는 바깥출입을 안 하고 딸은 지금 어려운 나의 형편 때문에 외할머니와 함께 생활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최준용 기자 cjy@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