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박현빈, 장윤정에 기습 청혼? "같이 살 수도 있고.."

최종수정 2013.04.11 10:38 기사입력 2013.04.11 10:21


[아시아경제 장영준 기자]가수 박현빈이 장윤정에게 의미심장(?)한 발언을 했다.

11일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서는 장윤정이 후배 가수들을 집으로 초대해 식사 대접을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식사에는 박현빈 윙크 김양 등이 함께 자리했다.

식사 도중 즉석에서 '장윤정, 후배 가수들이 이제는 말 할 수 있다'는 코너가 진행됐다. 박현빈은 "난 사실 장윤정에게 맺힌 게 엄청 많다"며 "장윤정이 우는 모습도 내가 직접 봤다"고 폭로했다.

이에 장윤정이 "도대체 언제 봤냐?"고 따지자, 박현빈은 "내가 누나 꿈을 자주 꿨다. 얼음 같은 여자일 줄 알았는데 아니었다. 꿈에서 세 번이나 울었다"고 말해 동료 가수들의 빈축을 샀다.

박현빈은 그러나 이내 장윤정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내며 속내를 밝혔다. 박현빈은 "(장윤정을) 평생 모셔야 한다. 평생 모시고 같이 살 수도 있다"며 "트로트 남매니까 같이 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장윤정이 후배들을 예뻐한다는 생각이 든다. 누나가 돈이 많으니까 앞으로 이런 자리를 자주 만들어 줬으면 좋겠다"며 "파이팅을 위해서 앞으로도 잘 부탁 드린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좋은아침'은 장윤정 박현빈 윙크 강진이 출연해 '효자 효녀 스타' 특집으로 꾸며졌다.


장영준 기자 star1@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