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성폭행 혐의' 박준 A양한테 했단 수법이

최종수정 2013.03.05 06:13 기사입력 2013.03.04 10:59

(출처 : 박준 뷰티랩 홈페이지 캡쳐)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유명 헤어디자이너 박준(본명 박남식·62)이 성범죄 혐의로 구속될 위기에 처했다.

서울중앙지법 전휴재 영장전담판사는 5일 오전 박씨에 대한 구속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한다. 박씨에 대한 구속 영장 발부 여부는 이날 오후 정해질 전망이다.

검찰 등에 따르면 박씨는 자신이 운영하는 서울 강남구 청담동 미용실 건물에서 여직원을 수차례 성폭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처벌및피해자보호등에관한법률위반)를 받고 있다. 박씨는 또 회사 모임에서 여직원들의 몸을 더듬는 등 강제추행에 나선 혐의도 받고 있다. 피해 직원들은 올해 초 박씨를 고소했다. 박씨는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박씨는 자신의 이름을 딴 미용실 브랜드로 150여개 프랜차이즈 지점을 운영하고 있다.

정준영 기자 foxfu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