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시경 콘서트 티켓' 요즘 잘 안팔리더니만

최종수정 2012.12.18 06:25 기사입력 2012.12.17 07:20

댓글쓰기

성시경 고충 토로, "성충이 이미지 때문에 콘서트 예매 저조"

성시경 고충 토로/출처: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성시경 고충 토로/출처: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아시아경제 조서희 기자]가수 성시경이 고충을 고백했다.

성시경은 지난 16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 콘서트 티켓 예매율이 저조하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이날 이수근은 "성시경이 '1박2일'에 출연한 뒤 콘서트 티켓 매진이 안된다더라. 예전엔 싹 다 팔렸는데 이젠 매진이 안된다"며 "제작진이 책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이수근의 이 같은 발언에 성시경은 "내가 가수라는걸 모르나보다. 성충이가 자랐네"라며 역시 농담으로 받아쳐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성시경 고충을 접한 네티즌들은 "성충이 이미지 때문에 정말 콘서트 예매율이 저조?", "너무 재밌는 성시경"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조서희 기자 aileen23@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