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TJ미디어, 음성인식 가능한 노래반주기 선봬

최종수정 2012.09.05 15:53기사입력 2012.09.05 15:53

7인치 터치스크린 전자노래책 '스마트인덱스' 국내 첫 선

TJ미디어 신제품 노래반주기 'ziller C50F'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TJ미디어 는 서울 등촌동 본사에서 세계 최초로 음성인식이 가능한 노래반주기 신제품 발표회를 열었다고 5일 밝혔다.

회사 측이 내놓은 신제품은 ▲질러(ziller) C50F ▲질러 C50L ▲질러 C45 등 노래반주기 3종과 ▲스마트인덱스(전자노래책) ▲앰프 1종 등 총 5종이다.

신제품 반주기의 가장 큰 특징은 세계 최초로 음성인식 기능을 적용했다는 점이다. 질러반주기는 음성으로 노래제목을 말하면 반주기가 알아서 노래를 찾아준다. 노래 시작은 물론 예약, 취소, 위로, 아래로, 다음과 같은 동작들도 말로 실행 가능하다. 신제품 반주기와 연동되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TJ노래방책플러스'를 통해서도 노래를 찾고 시작할 수 있으며, 자신이 부른 노래를 휴대전화로 바로 내려받을 수도 있다.

또 반주기에는 무선랜 기능이 적용됐다. 노래방 업주들이 인터넷을 통해 매일 신곡을 손쉽게 내려받을 수 있도록 한 것. AP를 설치하고 반주기에 간단하게 세팅만 해주면 업주들은 매일 신곡을 자동으로 업데이트 받고 노래방 고객들은 무료 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다.
TJ미디어 신제품 '스마트인덱스'(전자노래책)

스마트인덱스(TEI-100)도 새롭게 선보였다. 이 제품은 일본에 100만대 이상 수출된 전자인덱스로, 노래방책과 리모컨, 모니터가 하나로 구현됐다. 곡 검색결과를 모니터에 표출하는 리모컨과 달리 스마트인덱스는 자체 모니터로 검색 결과를 보여준다.

윤재환 TJ미디어 회장은 "시장 활성화를 위해서는 유통, 업주, 노래방 고객 모두에게 만족을 줄 수 있는 혁신적인 제품이 필요하다"면서 "이번 신제품은 철저히 고객기반에서 준비된 제품이기 때문에 시장 활성화와 업계 불황극복을 위한 가교제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댓글쓰기

이 시각 주요정보

오늘 본 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