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그룹, 문화예술 나눔사업 협약식

최종수정 2012.06.12 08:49 기사입력 2012.06.12 08:49

댓글쓰기

문화예술회관연합회 등과 체결

현대자동차그룹은 11일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및 전국 10개 문화예술회관과 '문화예술분야 나눔사업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 좌측부터 최성규 동해시문화예술센터 기획담당, 유동환 창원문화재단 성산아트홀 부장, 김진호 부산시민회관 팀장, 박재환 대구문화예술회관 관장, 이인권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대표, 박희정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부회장, 이병훈 현대자동차그룹 부장, 모철민 예술의전당 사장, 손혜리 경기도문화의전당 사장, 김인숙 안산문화예술의전당 관장, 강기수 김제문화예술회관 관장, 인웅진 당진문예의전당 팀장.

현대자동차그룹은 11일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및 전국 10개 문화예술회관과 '문화예술분야 나눔사업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 좌측부터 최성규 동해시문화예술센터 기획담당, 유동환 창원문화재단 성산아트홀 부장, 김진호 부산시민회관 팀장, 박재환 대구문화예술회관 관장, 이인권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대표, 박희정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부회장, 이병훈 현대자동차그룹 부장, 모철민 예술의전당 사장, 손혜리 경기도문화의전당 사장, 김인숙 안산문화예술의전당 관장, 강기수 김제문화예술회관 관장, 인웅진 당진문예의전당 팀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소외이웃을 위한 문화 나눔 실천 등 문화예술분야와의 동반성장에 나섰다.

현대차 그룹은 11일 제주도 해비치호텔&리조트에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및 전국 10개의 문화예술회관과 ‘문화예술분야 나눔사업 협약식’을 가졌다.
그룹은 이번 협약을 통해 ▲문화 소외계층에게 공연관람 기회를 제공하는 ‘해피존 티켓나눔’ 사업과 ▲문화예술분야와의 동반성장을 꾀하는 ‘2012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을 각각 후원키로 했다.

지난해부터 시작한 ‘해피존 티켓나눔’은 전국의 10개 문예회관의 공연장에 ‘해피존’ 관람석을 지정하고 아동센터 청소년, 독거노인 등 문화소외계층에게 상시 제공하는 현대차그룹의 문화나눔 사업이다.

그룹은 해피존 티켓나눔을 지방 사업장의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한 지역밀착형 문화사회공헌 사업으로 정착하기 위해 서울 예술의전당, 경기 문화의전당, 전주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당진 문화예술의 전당 등 지역 문예회관 10곳과 함께 문화소외계층 초청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또 282개 문화예술단체의 문화예술인 1300여 명이 참가하는 ‘2012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 후원을 위한 업무협약도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와 맺었다.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은 문화예술의 균형발전 및 활성화를 위해 전국의 문예회관, 문화예술관련 각종 단체 및 관계자, 일반인 등 연인원 1만 명이 참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아트 페스티벌로, 오는 14일까지 제주도 해비치호텔&리조트에서 열린다.

한편 그룹은 전방 및 낙도지역의 군장병과 지역주민을 찾아가는 ‘필승! 드림콘서트’, 오지 분교학생 대상 문화예술 교육사업인 ‘온드림스쿨 예술교실’, 저소득층 문화예술인재 양성을 위한 ‘아트드림 문화예술교육’ 등 다양한 나눔사업을 후원하고 있다.


최일권 기자 ig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