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병헌·이민정' 열애설 터지자 황급히…

최종수정 2012.04.16 12:05 기사입력 2012.04.16 11:38

▲배우 이민정과 이병헌이 염문설에 휩싸였다.

[아시아경제 박충훈 기자]배우 이병헌(42)과 이민정(30)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16일 한 연예 스포츠 매체는 복수의 연예계 관계자 말을 인용해 두 사람이 올해 초부터 연인관계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이병헌 소속사는 같은 날 오전 "친한 선후배 사이는 맞지만 연인사이는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두사람은 시상식 등 공식석상에서 자연스럽게 만나 인연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 영화계 관계자는 "이병헌과 이민정이 각자의 스케줄로 바빠 짬짬이 데이트를 하고 있다"며 "이병헌 동생 이은희가 결혼식을 올리기 전 경기도 광주의 이병헌 집에 이민정이 저녁식사 초대를 받았다"고 전했다.

두사람을 잘아는 측근은 둘의 몰래 데이트 장소가 이병헌의 집 근처라고 귀띔했다.

한편 이병헌은 자신의 필모그래피에 최초의 사극으로 기록될 영화 '조선의 왕'을 촬영 중이며 이민정은 오는 6월 방송 예정인 홍자매 극본 드라마 '빅'에 캐스팅됐다.
박충훈 기자 parkjov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