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직장인 90% "슬럼프 겪어 봤다"

최종수정 2011.11.10 09:00 기사입력 2011.11.10 09: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승종 기자] 직장인 10명 중 9명 이상은 직장생활 중 슬럼프를 겪어본 것으로 조사됐다.

10일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업무경력 5년 이상 직장인 630명에게 조사한 결과, 91.1%가 ‘직장생활 중 슬럼프를 겪어본 적이 있다’고 답했다고 밝혔다.
슬럼프가 찾아온 이유(*복수응답)는 ‘직무에 대해 스스로 만족하지 못했기 때문’이 46.3%로 가장 많았고, 낮은 연봉에 대한 불만 때문에(37.3%)가 뒤를 이었다. 그밖에 ▲업무가 익숙해져 지루함을 느껴서(30.8%) ▲직장동료와의 관계가 원만하지 못해서(26.8%) ▲인사고과 결과가 좋지 못해서(4.5%) 등이 있었다.

슬럼프를 겪는 동안 직장인들이 겪은 증상으로는 '이직을 고려한다'가 48.1%로 가장 많았다. 다른 의견으로는 ▲모든 일에 시큰둥하게 일관한다(32.1%) ▲근무시간에 온라인 쇼핑 등 딴 짓(10.8%) ▲잦은 지각/조퇴/결근(6.1%) 등이 있었다.

또 설문 참가자들에게 직장생활 동안 업무 전성기를 느껴본 적이 있는지 묻자 82.7%가 '그렇다'고 답했다. 이들이 꼽은 업무 전성기 시기는 ‘3~5년차’가 38.8%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1~3년차 34.0% ▲5년차 이상 19.6% ▲항상 전성기라고 생각함(4.6%) ▲입사 1년차 미만(3.1%) 순이었다.
업무 전성기가 있었다고 답한 이들에게 이유를 묻자 ‘스스로 일이 즐겁게 느껴져서’가 49.9%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는 ▲상사로부터 인정받는 느낌을 받아서(21.1%) ▲팀원들과의 관계가 원만하고 순조로워서(16.3%) ▲동기보다 높은 직책(승진)을 맡아서(7.3%) ▲파격적인 연봉을 받아서(4.4%) 순이었다.

이승종 기자 hanaru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