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엠엔소프트, 실시간 위치공유 서비스 선보여

최종수정 2011.06.30 16:46 기사입력 2011.06.30 16:46

[아시아경제 김수진 기자]현대엠엔소프트(대표 유영수)는 30일 유무선 연동 위치기반 서비스 '플레이맵(playmap)’ 에서 '위치 알리기'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위치 알리기 서비스는 사용자 휴대폰 주소록 중 위치를 공유하고 싶은 사람을 지정하면 1분, 3분, 5분, 10분 단위로 본인의 위치를 알려준다. 불특정 다수에게 위치가 노출되는 게 아니라 '아는 사람'들과 위치를 공유하는 것. 이러한 실시간 위치공유 서비스는 국내 최초라는 설명이다.

위치 공유 전 문자로 공유 사실을 알릴 수 있고 사용자가 명시적으로 위치를 제공하지 않는 한 다른 사람이 임의로 조회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위치를 공유하는 사람들의 위치를 플레이맵 지도화면에서 확인할 수 있어, 국내 지역 어디에서나 본인의 위치를 상대방에 알릴 수 있고 위치공유 현황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하면 몇 분전에 해당위치에 있었는지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사용자가 걸었던 길의 정보를 저장하고 공유할 수 있는 ‘트랙’ 기능 등도 제공된다.

현대엠엔소프트의 모바일 LBS팀 박양균 팀장은 "밤늦게 귀가하는 자녀의 이동상황을 확인하거나 등산 중 동호회 회원들의 위치를 확인하는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될 수 있다"며 "사용자가 명시적으로 위치 정보를 제공하지 않는 한 다른 사람이 위치를 임의로 조회할 수 없도록 개인정보 보호 기능을 강화해 스마트폰 사용자에게 매우 유용한 기능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김수진 기자 sjki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