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주항공, 부산~홍콩 노선 신규 취항

최종수정 2011.05.03 09:31 기사입력 2011.05.03 09:31

댓글쓰기

제주항공, 부산~홍콩 노선 신규 취항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제주항공(대표 김종철)이 9번째 국제선 정기 노선으로 부산~홍콩에 신규 취항했다. 부산 기점으로는 지난해 11월 부산~세부 노선에 이은 두 번째 국제선이다.

제주항공은 2일 저녁 8시50분 김해국제공항 출국장에서 임직원과 첫 편 탑승객 등이 참석한 가운데 부산~홍콩 노선 취항식을 갖고 운항을 시작했다.

부산~홍콩 노선에는 B737-800항공기(189석 규모)가 투입돼 주 3회(월·수·금요일) 저녁 10시 김해국제공항을 출발하며 이튿날 새벽 1시50분(현지시간) 홍콩을 출발해 새벽 6시5분 김해국제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제주항공은 신규 취항을 기념해 27일 출발편까지 최저 9만9000원부터 14만9000원(이하 유류할증료 및 공항이용료 제외)에 특가 판매하며 예매는 제주항공 예약센터(1599-1500)에서 가능하다.

부산~홍콩 노선은 현재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드래곤에어 등 3개 항공사가 취항 중이다.
제주항공은 부산~홍콩 취항과 더불어 오는 6월30일부터 취항 예정인 부산~방콕 노선의 예매도 받기 시작했다.

부산~방콕 노선은 주 4회(화·목·금·일요일) 저녁 8시30분 김해국제공항을 출발하고 방콕에서는 이튿날 새벽 1시(현지시간) 출발해 오전 8시10분 김해국제공항에 도착한다. 이 노선에도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가 투입된다.

부산~방콕 노선 취항을 기념해서는 6월30일 취항 첫 편에 대해 모든 좌석을 왕복 19만9000원에 판매하며 7월1일부터 21일까지는 편별 50석에 한해 19만9000원에 특가 판매한다.

제주항공이 부산 기점 노선을 확대하는 것은 부산을 '제2의 허브'로 삼으려는 계획에 따른 것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김해국제공항은 부산을 중심으로 울산과 경남권의 동남아시아를 중심으로 한 중단거리 노선에 대한 수요가 충분하다"면서 "김해국제공항을 제주항공 국제선 취항의 제2 허브로 설정하고 지속적으로 노선 확대를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김혜원 기자 kimhy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