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밤]전영록 "딸 '전보람' 이름이 '전람보'될 뻔 했다"

최종수정 2011.03.04 00:02 기사입력 2011.03.04 00:02

댓글쓰기

[추밤]전영록 "딸 '전보람' 이름이 '전람보'될 뻔 했다"

[스포츠투데이 강경록 기자]전영록이 자신의 딸이자 티아라 멤버 보람의 이름이 '전람보'가 될 뻔한 사연을 공개했다.

전영록은 3일 밤 방송된 MBC '추억이 빛나는 밤에'에 출연해 "80년대 한창 인기를 끌었던 영화 '돌아이'가 당시 '람보'에 버금갈 만큼 인기를 끌었다"고 회상했다.

이어 그는 "사실 나는 '람보'의 열혈 팬이었다"며 "사실 전보람의 이름은 전람보를 꺼꾸로해서 지은 이름"이라고 밝혀 주위를 폭소케 했다.

하지만 MC와 게스트들은 전영록의 말을 믿지 못하자 "농담이 아니고 사실이다"고해 주위를 당황케 했다.

한편 이날 김보연 외에 당시 인기를 함께 얻은 혜은이, 전영록, 이계인이 출연, 당시 영화계와 가요계를 동시에 누렸던 그들의 인기와 활약상에 대해 추억하는 시간을 가졌다.
스포츠투데이 강경록 기자 rock@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