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팬택, 국내 최초 HSPA+ 지원 '베가에스' 출시

최종수정 2011.02.27 11:00 기사입력 2011.02.27 11:00

댓글쓰기

팬택, 국내 최초 HSPA+ 지원 '베가에스' 출시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팬택(대표 박병엽)은 국내 최초로 고속패킷접속 플러스(HSPA+)를 지원해 사용 속도를 대폭 향상한 스마트폰 '베가에스(Vega S, 모델명 IM-A730S)'를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SK텔레콤을 통해 출시한 베가에스는 4세대 이동통신기술의 전 단계인 HSPA+를 적용해 14.4Mbps의 다운로드 속도를 지원한다. 1초당 최대 1.8메가바이트(MB)의 파일을 다운받을 수 있는 수준으로 사용자들은 500MB 파일을 약 5분만에 다운받는 게 가능하다.

인터넷 접속, 마켓 서치 등의 동작 속도도 HSPA+를 지원하지 않는 기기보다 2배 이상 빠르다.

안드로이드 2.2 프로요 버전의 베가에스는 1.2기가헤르츠(GHz)의 퀄컴 스냅드래곤 CPU, DDR2 메모리, 4인치 WVGA(800×480) 해상도의 정전식 멀티터치스크린을 탑재했다.

HD 영상통화, 지상파 DMB를 지원하며 오토포커스(AF) 기능의 500만화소 카메라를 탑재했다. 위치나 각도 변화를 감지하는 자이로센서도 탑재해 사용자가 체험형 어플리케이션을 실감나게 이용할 수 있게 했다.
무게는 119.5g으로 훨씬 줄여 휴대성을 극대화했다. 유선형 후면 커버 디자인을 적용해 그립감(손에 쥐는 느낌)도 향상했다.

화이트, 블랙 컬러로 출시되며 3월부터는 핑크, 브라운골드 제품도 내놓는다. 가격은 90만원대 초반이다.


권해영 기자 rogueh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