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유 '뮤뱅' 3단 고음 실종 원인은? "소속사의 배려"

최종수정 2010.12.17 19:38 기사입력 2010.12.17 19:38

댓글쓰기

아이유 '뮤뱅' 3단 고음 실종 원인은? "소속사의 배려"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아이유가 ‘뮤직뱅크’ 무대에서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3단 고음’을 하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냈다.

아이유는 17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KBS2 '뮤직뱅크' 연말 결산 편에 출연해 세 번째 미니음반 ‘리얼’의 타이틀 곡 ‘좋은 날’을 공개했다.

이날 무대에서 아이유는 폭발적인 가창력과 18살 소녀의 수줍은 귀여움을 그린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강렬한 인상을 심어줬다.

또 아이유는 뛰어난 곡 해석력과 감성으로 곡의 느낌을 완성도 있게 표현했다. 하지만 아이유는 이날 무대 후반부 3단 고음부분을 부르지 않고 MR로 내보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에 아이유 소속사 관계자는 아시아경제 스포츠투데이와의 전화통화에서 “아이유의 목상태에 이상 있는 건 아니다”며 “단지 노래 자체가 고음이다 보니 아이유를 위한 소속사측의 배려였다”고 말했다.
이어 “향후 무대에도 3단 고음 부분을 MR로 내보낼지는 아직 결정하지 못한 상태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아이유의 타이틀곡 ‘좋은 날’은 한 편의 뮤지컬을 연상시키는 스케일의 업템포곡이다. 경쾌한 멜로디와 다이내믹한 사운드가 귀를 당기는 곡으로 바이올린, 브라스, 기타, 오르간 솔로가 아이유와 주고 받는 형식으로 연주되는 독특한 구성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 yjchoi01@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