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방산기업]차기호위함 1차 후속함사업자 현대중공업 선정

최종수정 2011.04.15 17:08 기사입력 2010.09.29 10:52

댓글쓰기

[방산기업]차기호위함  1차 후속함사업자 현대중공업 선정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차기호위함 1차 후속함 사업자로 현대중공업이 선정됐다.

방사청은 29일 "지난달 4일 건조계획을 공고해 입찰에 참가한 국내 3개 조선사 중 선정기준을 충족하고 최저가로 입찰한 현대중공업을 사업자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현대중공업과 방사청은 올해 안에 계약을 체결해 2014년 건조 함정을 해군에 인도할 방침이다. 한편, 2008년에 계약된 선도함은 2011년 진수 후, 2012년에 해군으로 인도할 예정이다.

차기 호위함은 현재 해군에서 운용하는 호위함(FF)과 초계함(PCC)을 대체하는 전력이다. 기존 함정에 비해 대함, 대공, 대잠전 수행능력을 대폭 향상시킨 것은 물론 한편, 어뢰음향대항체계와 헬기 및 국내개발중인 선체고정형 음탐기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양낙규 기자 if@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