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남길-오연수 멜로에 '나쁜 남자' 7% 소폭상승

최종수정 2010.07.23 07:37 기사입력 2010.07.23 07: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재완 기자]SBS 수목드라마 '나쁜 남자'의 시청률이 소폭 상승했다.

시청률조사기관 AGB닐슨미디어리서치의 집계에 따르면 지난 22일 방송한 '나쁜 남자'는 7%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21일 방송분 6.1%보다 0.9%포인트 상승한 기록. '나쁜 남자'는 월드컵 후 6~7%대 시청률을 오가고 있다.
이날 '나쁜 남자'에서는 건욱(김남길 분)과 태라(오연수 분)가 함께 있는 것을 본 재인(한가인 분)과 모네(정소민 분)는 충격에 휩싸이고, 건욱에게 "언니를 좋아하는 거냐"고 따져묻는 모네의 모습을 마침 들어오던 재훈이 봤다.

또 동네 옷가게에서 언니에게 줄 선물을 고르던 원인(심은경 분)은 도둑으로 몰려 파출소에 가다 마침 지나던 건욱이 이를 보고 도와주려고 하며 극적 재미를 더했다.

한편 이날 동시간대 방송한 KBS2 '제빵왕 김탁구'는 37.9%, MBC '로드넘버원'은 5.9%를 기록했다.

고재완 기자 sta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