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엄태웅, '닥터 챔프' 주연 발탁..김소연과 연기 호흡

최종수정 2010.07.14 10:13 기사입력 2010.07.14 08:08

댓글쓰기

[사진=심엔터테인먼트]

[아시아경제 윤태희 기자]배우 엄태웅이 오는 9월 말 방송할 예정인 SBS 월화드라마 '닥터 챔프'에서 남자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닥터 챔프'는 태릉선수촌 국가대표 선수들의 담당 주치의와 선수들 간의 갈등과 화해, 우정과 사랑을 담은 휴먼 스포츠 메디컬 드라마. 스포츠 드라마의 역동적인 스케일과 메디컬 드라마의 휴머니티라는 장점을 적절하게 결합시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극중 엄태웅은 재활의학과 전공의로 태릉선수촌 의무실장으로 일하는 이도욱 역을 맡는다. 이도욱은 미국의 인기 의학 드라마 '하우스'의 주인공처럼 다리를 절고 지팡이를 짚고 다닌다. 그래서 얻은 별명이 '닥터 하우스'.

이도욱 실장은 한마디로 까칠한 스타일. 적당한 유머와 비꼬기를 섞은 촌철살인의 대화법으로 상대방의 코를 납작하게 눌러버리는 재주가 있는 데다 스포츠 선수에게는 한없이 다정다감하면서 일반인에게도 조금의 친절도 베풀지 않는다.

이도욱이 이러한 데는 나름의 이유가 있다. 14년 전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였다가 불의의 사고로 '하지 마비'라는 청천벽력 같은 진단을 받고, 사랑하는 애인에게도 버림 받았다. 그리고 절치부심한 끝에 스포츠 재활전문의로 화려하게 변신했다. 이도욱 실장, 엄태웅은 '닥터 챔프'를 이끌어가는 기둥이다.
한편 엄태웅은 극중 까칠함을 가장해 악바리 근성의 정형외과 전문의이자 태릉선수촌 국가대표 주치의인 김연우(김소연 분)에게 호감을 심어주는가 하면 수영 코치인 희영(캐스팅 미정)과 러브 라인을 형성할 예정이다.

윤태희 기자 th20022@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