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M, 2010년 1분기 실적 사상 최대..'소녀시대 효과?'

최종수정 2010.05.13 09:37 기사입력 2010.05.13 09: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건욱 기자]에스엠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2010년 1분기 매출 227억원을 기록, 사상 최대의 실적을 거뒀다.

13일 공시된 1분기 매출 227억 원은 전년도 동기대비 58% 성장, 영업이익 104억 원은 전년도 동기대비 471% 성장한 결과다.

이로써 SM은 지난 1995년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기록하게 됐다.

특히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이 93억인 점을 감안하면, 1분기 실적만으로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을 상회하는 기록이다.

이에 SM엔터테인먼트 한 관계자는 "이와 같은 매출 및 이익 성장의 주요 요인으로는 소녀시대 정규 2집 'Oh!'의 선풍적 인기와 더불어 2009년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 SM 소속 아티스트의 왕성한 범 아시아적 해외활동으로 인한 해외 로열티가 급증한 데 기인한다고 할 수 있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또 향후 슈퍼주니어 및 슈퍼주니어-M, 소녀시대, SHINee, f(x) 등 SM 소속 아티스트의 아시아 전역 음반 발매 및 해외 공연이 예정돼 있고, 온라인 부문에서도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 상품의 개발 및 출시를 준비하고 있어 SM의 실적 향상은 2분기에도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박건욱 기자 kun1112@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