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M대우 "내년 시보레 도입, 기존브랜드와 병행"(종합)

최종수정 2010.04.29 15:25 기사입력 2010.04.29 15:04

댓글쓰기

마이크 아카몬 GM대우 사장이 29일 열린 '2010 부산국제모터쇼' 프레스데이에서 스포츠쿠페 카마로를 타고 나와, 미국 GM의 시보레(Chevrolet) 브랜드 도입을 발표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수익 기자] GM대우가 내년부터 미국 GM의 시보레(Chevorlet) 브랜드를 국내에 도입한다고 공식발표했다. 아울러 GM대우 브랜드도 함께 사용키로 했다.

마이크 아카몬 GM대우 사장은 29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10 부산국제모터쇼' 프레스데이 행사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내년부터 시보레 브랜드를 도입하겠다"며 "기존 GM대우브랜드는 시보레브랜드와 공존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카몬 사장은 "이로써 한국에서는 시보레 브랜드, GM대우브랜드, 베리타스와 알페온 같은 독자 브랜드 등 3가지 브랜드전략이 병행될 것"이라며 "향후 선보이는 신차들은 출시시기에 맞춰 어떤 브랜드를 가져갈 지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카몬 사장은 또 "시보레 브랜드는 세계 4대 브랜드이며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브랜드"라며 "시장조사 결과 국내 소비자들의 80% 이상이 시보레 브랜드를 알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시보레 브랜드 도입은 GM대우의 라인업을 보강하고, 소비자들의 선택 폭을 넓혀줄 것"이라며 "궁극적으로 한국시장에서 GM대우의 토착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시보레브랜드 도입과 함께 거론됐던 사명변경과 관련해서는 "고려해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아카몬 사장은 또 대우차판매의 부도위기에 GM대우가 결정적 역할을 했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GM대우와의 결별이 대우차판매 위기의 원인이 아니라, 대우차판매의 위기가 GM대우와의 결별 원인이었다"고 반박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무료로 종목 상담 받아보세요

박수익 기자 sipark@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