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지우, 스와질랜드 구호 활동 "작은 힘이나마…"

최종수정 2010.03.02 15:49 기사입력 2010.03.02 15:4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범자 기자]탤런트 최지우가 심각한 식수 오염과 부족 문제를 겪는 아프리카의 스와질랜드를 돕기 위해 구호 활동을 떠났다.

다큐멘터리 제작사 위드컬처에 따르면 최지우는 2일부터 9일까지 스와질랜드 마들란감피시 지역에 있는 월드비전의 사업장에 머물면서 핸드 펌프를 설치하는 한편 어려움에 처한 어린이들을 위로할 계획이다.
또 스와질랜드 어린이들의 위생 교육을 위해 제작된 애니메이션에 자신의 캐릭터를 제공할 예정이다.

최지우는 "세상의 이목이 닿지 않는 곳에 작은 힘이나마 전하고 싶다. 더 많은 사람이 스와질랜드의 고통을 알고 함께 나누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최지우가 스와질랜드에서 펼친 구호 활동은 다음 달 13일 밤 12시20분 MBC 다큐프라임 '최지우-검은 땅에 서다(가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범자 기자 anju1015@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