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BS '수상한 삼형제' 시청률 하락에도 여전히 주말극 1위

최종수정 2010.02.15 12:07 기사입력 2010.02.15 07: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승훈 기자] KBS '수상한 삼형제'의 시청률이 급락하고 있다. 하지만 '수상한 삼형제'는 여전히 주말극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지난 14일 방영된 KBS '수상한 삼형제'는 22.3%(전국)를 나타냈다.

지난 13일 방영분이 28.2%를 기록했으니, 하루만에 5.9% 포인트 하락한 셈이다. 또한, '수상한 삼형제'는 지난 7일 방영분이 39%를 기록해 큰 폭 차로 떨어졌다.

이날 방송에서 건강(안내상)은 종남을 잃어버려서 실종신고를 낸다. 청난(도지원)은 안절부절 하며 건강에게 친자식이면 그렇게 했냐며 화를 내는 내용이 방영됐다.

한편 동시간대 방영된 한국과 일본의 축구 대회는 KBS에서 12.2%, MBC에서 8.6%를 차지했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